[미래한국] 거소증·F4비자 신청을 위한 캐나다 범죄경력증명서(RCMP), 손쉬운 비대면 발급

  • 2020-03-25 10:37:36
  • 조회수 172
  • 한국통합민원센터, 재외동포 필수 서류 ‘원스톱서비스’로 가능


    지난 16일 캐나다는 자국민과 미국 국민을 제외한 모든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하기로 발표했다. 코로나 확진자 2,000여 명을 넘어서 전국 10개 주 모두에서 확진자가 발생했기 때문이다. 아시아를 넘어 이제는 북미, 남미와 유럽을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어 각국의 입출국 제한 조치가 점점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코로나 사태의 불안감에 얼마전 한국에 급하게 입국한 캐나다 교민 A씨는 "장기체류를 위해 F4비자와 거소증(외국인등록증)을 신청하려면 캐나다 현지 범죄경력증명서(RCMP)를 발급받아 제출해야 하는데 급하게 오게 돼서 준비를 못했다"며 "발급을 받으러 직접 캐나다로 가야 하는 상황에 한국도 입국절차가 강화되면서 한국으로 재입국에 문제가 생길까 이러지도, 저리지도 못하는 상황이다"라고 호소했다.

    신원조회서라고 불리는 각 국의 해외 범죄경력증명서는 현지에서만 발급이 가능하기 때문에 본인이 시간을 활용해 직접 해당 국가에 방문해서 진행해야 한다. 또한 해외 서류는 발급 후 번역 및 공증, 아포스티유, 대사관 인증이라는 복잡하고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야만 가능하다는 점과 기간도 최대 3개월 이상 소요될 수 있다는 점도 인지하고 있어야 한다.

    한국통합민원센터(주) 관계자는 "배달의민원은 인터넷과 모바일 앱(비대면)을 통해 본인이 직접 가지 않고 클릭 몇 번으로 간단하게 각국의 해외 현지 범죄경력증명서를 발급부터 원하는 장소까지 배송이 가능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심지어 공인인증서나 컴퓨터, 프린터가 없어도 언제 어디서나 신청 발급이 가능하며 본인의 이메일로도 받아 볼 수 있는 특징이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서비스는 유학·이민·취업·출장·국제결혼 등 다양한 분야에 필요한 전세계 민원서류를 국내에서 해외, 해외에서 해외, 해외에서 국내로 다중 서비스가 가능하기 때문에 코로나 사태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는 해외동포 및 전세계 민원인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http://www.futurekorea.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0827


    (Eng.ver)

    Canadian Criminal History Certificate (RCMP) for application for residence permit and F4 visa, easy face-to-face issuance

     
    KICPC available as a “one-stop service” of vital documents for overseas Koreans


     

    On the 16th March, Canada announced that it would ban entry of all foreigners except for its own nationals and Americans. This is because there have been more than 2,000 corona virus confirmed cases, and confirmed cases have occurred in all 10 states nationwide. Beyond Asia, North America, South America, and Europe are rapidly spreading, and the restrictions on entry and exit of each country are gradually expanding.
     
    Canadian citizen A, who had arrived in Korea urgently due to the fear of the corona outbreak, said, "To apply for an F4 visa and residence permit (foreign registration card) for long-term stay in Korea, I have to obtain and submit a Canadian Criminal History Certificate (RCMP). However I was in a hurry, so I couldn't prepare for it.” "In order to issue it, I have to go to Canada. But, as the immigration process in South Korea is strengthened, I’m worried about having trouble with re-entry into Korea. So I can’t do anything right now." he complained.
     
    Each country's overseas criminal history certificate, which is called an inquiry form, can only be issued locally, so you must use your time to visit the country. In addition, overseas documents can only be subjected to complicated and demanding procedures such as translation, notarization, Apostille, and embassy certification after issuance. And it can take up to three months or more.
     
    A staff from KICPC said, "KICPC delivers criminal history certificates directly, if people order them by the Internet and mobile app (non-face-to-face) with a few clicks. Even if people don't have a public certificate, computer or printer, they can issue and apply anytime, anywhere. And they can receive it by email too. KICPC provides multinational services from around the world for requiring documents in various fields such as studying abroad, immigration, employment, business trip, international marriage, and etc. So, KICPC can be a hope for many people who are in troubled with corona virus."

    Source 

    http://www.futurekorea.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0827